새로 나온 책
시리즈 소개
과학_권혁도 세밀화 그림책
과학_길벗어린이 과학그림책
과학_길벗어린이 자연·생태
과학_사계절 생태놀이
과학_심플 사이언스
과학_초등 과학
만화_사이언스 코믹스
만화_어린이를 위한 심리학
만화_체리의 다이어리
만화_초등 픽션 만화
문학_길벗어린이 문학
문학_길벗어린이 옛이야기
문학_길벗어린이 저학년 책방
문학_김영진 그림책
문학_두고두고 보고 싶은 그림책
문학_둥둥아기그림책
문학_민들레 그림책
문학_신나는 책놀이
문학_우리반 친구들
문학_작가앨범
문학_지원이와 병관이
예술·실용_길벗어린이 예술실용서
예술·실용_내가 처음 가본 그림 박물관
예술·실용_내가 처음 만난 예술가
예술·실용_동요 그림책
지식·교양_길벗어린이 지식교양서
지식·교양_끼리끼리 재미있는 우리말 사전
지식·교양_라루스 어린이백과
지식·교양_재미있게 제대로
컴퓨팅사고력_헬로!CT
컴퓨팅사고력_헬로!CT(유아)
연령별 책 보기
교과과정별 책 보기
상 받은 책
추천 받은 책
저작권 수출 도서
> 책 소개 > 시리즈 소개 > 문학_길벗어린이 저학년 책방 > 019. 검은 새
019. 검은 새
글·그림 이수지 | 발행일 2007-01-10  
   
페이지 32 / 판형 232 x 292mm / 가격 11,000원 / 초판
ISBN_13 978-89-5582-193-2 /  KDC 813.6
시리즈 문학_두고두고 보고 싶은 그림책 03
분류 그림책
연령 초등 1~2학년(7~8세)
멋진 날개를 갖고 싶은 아이
첫 장면, 여자아이가 슬픈 표정으로 정면을 바라보고 있습니다. 열린 방문 사이로 엄마 아빠가 싸우는 모습이 보입니다. 자신으로서는 이해할 수 없는 일 때문에 아이는 슬퍼집니다. 마지막 장면, 같은 아이가 역시 정면을 바라봅니다. 하지만 표정은 완전히 다릅니다. 무언가 굉장하고 흥분되는 일을 경험한 듯 아이는 행복해 보입니다. 그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요? 집 바깥으로 나온 아이 앞에 검은 새가 나타납니다. 아이는 검은 새를 마주 보며 생각합니다. ‘나도 너처럼 멋진 날개가 있었으면…….’ 바로 다음 순간 검은 새가 아이를 압도할 만큼 커집니다. 검은 새가 아이를 들어 올려 등에 태우고 날기 시작합니다. 자기가 불러낸 검은 새와 한몸이 된 아이는 구름을 뚫고 올라가 큰 바람을 쫓아 들판을 건넙니다. 그리고 다음 순간 아이는 바람의 격려를 받고 검은 새의 등에서 일어나 혼자서 납니다. 검은 새가 까아, 하고 웃어 줍니다. 아이는 자신이 불러낸 이미지로 촉발된 판타지 세계에서 자신 속에 숨어 있는 무한한 힘을 발견합니다. 바로 혼자서도 날 수 있다는 것을……. 이제 아이는 자신만의 세계를 갖게 되었습니다. 그 세계는 누구도 빼앗을 수 없고, 그 어느 것에 의해서도 흔들리지 않을 것입니다.

아이들을 자라게 하는 공상의 세계
아이를 슬프게 하는 부모의 싸움을 비롯하여 현실 세계에서 벌어지는 일들은 약한 존재인 아이들이 감당하기에 벅찹니다. 하지만 아이들에게는 어른들이 갖지 못한 힘이 있습니다. 바로 공상입니다. 공상의 세계에서는 불가능한 것이라곤 없습니다. 검은 새와 함께 날아오른 아이는 세상을 내려다봅니다. 세상 전부와 같았던 집은 작은 점으로 보이고, 높은 산봉우리와 끝없이 펼쳐진 벌판도 구름 아래로 보일 뿐입니다. 공상을 통해 아이는 현실 세계를 한순간에 훌쩍 뛰어넘어 버립니다. 심지어 혼자 힘으로 날기까지 합니다. 그 과정에서 아이는 내면 깊숙이 자리하고 있는 욕구를 드러내고 자신이 힘 있는 존재라는 사실을 인식합니다. 아이는 자기만의 세계를 갖게 되고 그만큼 성장합니다. 이런 의미에서 아이들에게 공상은 현실 도피가 아니라 성장의 발판입니다. 자기 힘으로 바다까지 날아갔다가 온 아이가 자기 마음속에 무언가 거대한 것을 품은 듯한 표정을 짓는 것도 이런 까닭입니다.

아이의 내면을 섬세하게 표현한 흑백 그림
석판화로 찍은 그림은 아이가 경험한 판타지 세계를 효과적으로 보여 줍니다. 아이의 내면을 섬세하게 표현하기 위해서 작가는 검은색만 사용했습니다. 검은색은 때로는 하늘을 뒤덮는 검은 새의 날개가 되기도 하고 바람이 되기도 하는데, 흰 바탕과 강한 대비를 이루어 하늘을 날 때의 속도감과 아이를 스치고 지나가는 바람의 결까지 잘 나타내고 있습니다. 자유로운 공상의 세계에서 주인공 아이가 하늘을 날면서 느꼈을 법할 기분을 독자들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한국과 프랑스에서 동시 출간
《검은 새》는 프랑스 리라벨(Lirabelle) 출판사에서 동시에 출간됩니다. 이 책의 작가 이수지는 이미 이탈리아와 스위스에서도 그림책을 펴낸 바가 있으며, 작가가 그린 《우리는 벌거숭이 화가》는 프랑스 오트르망(Autrement) 출판사에 저작권이 수출되었습니다.

글·그림 : 이수지

1974년 서울에서 태어났습니다. 한국과 영국에서 회화와 북아트를 공부했습니다. 일상의 모든 것이 멋진 그림책을 만들기 위한 계기라고 생각하며 즐겁게 작업하고 있습니다. 이탈리아에서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 Wonderland)》와 《거울 속으로(Mirror)》를, 스위스에서 《토끼들의 복수(La Revanche des Lapins)》를 출간하여 주목을 받았고, 미국에서 출간한 《파도야 놀자(Wave)》가 2008년 뉴욕 타임스 우수 그림책에 선정되었습니다. 이 밖의 작품으로 《움직이는ㄱㄴㄷ》, 《검은새》, 《동물원》, 《나의 명원 화실》, 《그림자놀이》 들이 있으며, 《우리는 벌거숭이 화가》 들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어린이 글동산]놀아요 선생님 외>, 경향신문, 2007-01-12
…검은 새와 함께 하늘을 날면서 현실에서 작고 초라한 자신의 존재를 잊고 성장한다는 내용의 그림책. 책에서 검은 색은 바람이 되기도 하고 새의 날개가 되기도 하는데,…
[바로가기☞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0701121545381&code=900308]

<1월 15일 새로 나온 책>, 한겨레, 2007-01-14
…아이도 근사한 비밀 얘기거리를 하나 갖고 싶습니다. 그런데 어떻게 된 일인지 그 아이가 검은새를 타고 하늘을 날게 됩니다.…
[바로가기☞http://www.hani.co.kr/arti/society/schooling/184158.html]

도서출판 길벗어린이㈜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45 에스디타워비엔씨. 2F(서교동)
전화 02-6353-3700 팩스 02-6353-3702 메일:webmaster@gilbutkid.co.kr
Copyright © 길벗어린이㈜ All Right Reserved.